top of page

2021.07.31


시편 78:23-29

23. 그런데도 하나님은 위의 하늘에게 명하셔서 하늘 문을 여시고,

24. 만나를 비처럼 내리시어 하늘 양식을 그들에게 주셨으니,

25. 사람이 천사의 음식을 먹었다. 하나님은 그들에게 풍족할 만큼 내려 주셨다.

26. 그는 하늘에서 동풍을 일으키시고, 능력으로 남풍을 모으셔서,

27. 고기를 먼지처럼 내려 주시고, 나는 를 바다의 모래처럼 쏟아 주셨다.

28. 새들은 진 한가운데로 떨어지면서, 그들이 사는 곳에 두루 떨어지니,

29. 그들이 마음껏 먹고 배불렀다. 하나님은 그들이 원하는 대로 넉넉히 주셨다.


출애굽기 13:3-10

3. 모세가 백성에게 선포하였다. "당신들은 이집트에서 곧 당신들이 종살이하던 집에서 나온 이 을 기억하십시오. 주님께서 강한 으로 거기에서 당신들을 이끌어 내신 이니, 누룩을 넣은 빵을 먹어서는 안 됩니다.

4. 첫째 인 아빕월의 오늘 당신들이 이집트를 떠났습니다.

5. 주님께서, 당신들의 조상에게 주신다고 맹세하신 젖과 이 흐르는 땅 곧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당신들은 이 에 다음과 같은 예식을 지키십시오.

6. 당신들은 이레 동안 누룩을 넣지 않은 빵을 먹어야 하며, 이렛날에는 주님의 절기를 지키십시오.

7. 이레 동안 당신들은 누룩을 넣지 않은 빵을 먹어야 하며, 당신들 영토 안에서 누룩을 넣은 빵이나 누룩이 보여서는 안 됩니다.

8. 그 에 당신들은 당신들 아들딸들에게, '이 예식은, 내가 이집트에서 나올 때에, 주님께서 나에게 해주신 일을 기억하고 지키는 것이다' 하고 설명하여 주십시오.

9. 이 예식으로, 당신들의 에 감은 표나 이마 위에 붙인 표와 같이, 당신들이 주님의 법을 늘 되새길 수 있게 하십시오. 주님께서 강한 으로 당신들을 이집트에서 구하여 내셨기 때문입니다.

10. 그러므로 당신들은 이 규례를 해마다 정해진 때에 지켜야 합니다."


마태복음 16:5-12

5. 제자들이 건너편에 이르렀는데, 그들은 빵을 가져 오는 것을 잊었다.

6.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바리새파 사람들과 사두개파 사람들의 누룩을 주의하고 계하여라."

7. 그들은 서로 수군거리며 말하였다. "우리가 빵을 가져오지 않았구나!"

8. 예수께서 이것을 아시고 말씀하셨다. "믿음이 적은 사람들아, 어찌하여 너희는 빵이 없다는 것을 두고 서로 수군거리느냐?

9. 너희는 아직도 깨닫지 못하느냐? 오천 명이 먹은 그 빵 다섯 개를 기억하지 못하느냐? 부스러기를 몇 광주리나 거두었더냐?

10. 또한 사천 명이 먹은 그 빵 일곱 개를 기억하지 못하느냐? 부스러기를 몇 광주리나 거두었더냐?

11. 내가 빵을 두고 너희에게 말한 것이 아님을, 너희는 어찌하여 깨닫지 못하느냐? 바리새파 사람들과 사두개파 사람들의 누룩을 경계하여라."

12. 그제서야 그들은, 빵의 누룩이 아니라, 바리새파 사람들과 사두개파 사람들의 가르침을 경계하라고 하시는 말씀인 줄을 깨달았다.

댓글 0개

Comentários


Featured Posts
잠시 후 다시 확인해주세요.
게시물이 게시되면 여기에 표시됩니다.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