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2.07.21 매일 말씀 묵상


시편 85

1 주님, 주께서 주의 땅에 은혜를 베푸시어, 포로가 된 야곱 자손을 돌아오게 하셨습니다.

2 주의 백성들이 지은 죄악을 용서해 주시며, 그 모든 죄를 덮어 주셨습니다. (셀라)

3 주의 노여움을 말끔히 거두어 주시며, 주의 맹렬한 진노를 거두어 주셨습니다.

4 우리를 구원해 주신 하나님, 우리를 회복시켜 주시고, 주께서 우리에게 품으신 진노를 풀어 주십시오.

5 주께서 우리에게 영원히 노하시며, 대대로 노여움을 품고 계시렵니까?

6 우리를 다시 살려 주실 분은 주님이 아니십니까? 주의 백성을 주님 때문에 기뻐하게 하지 않으시렵니까?

7 주님, 주의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 주십시오. 우리에게 주님의 구원을 베풀어 주십시오.

8 하나님께서 무엇을 말씀하시든지, 내가 듣겠습니다. 주께서 우리에게 평화를 약속하실 것입니다. 우리를 망령된 데로 돌아가지 않게 하시려고, 주의 백성과 그 경건한 성도에게 평화를 약속하실 것입니다.

9 주의 구원은 주님을 경외하는 사람과 가까이 있으니, 주의 영광이 우리 땅에 머무를 것입니다.

10 사랑과 진실이 만나고, 정의와 평화가 입을 맞춘다.

11 진실이 땅에서 돋아나고, 정의가 하늘에서 굽어본다.

12 주께서 좋은 것을 내려 주시니, 우리의 땅이 산물을 낸다.

13 정의가 주님 앞에 앞서가며, 주께서 가실 길을 닦을 것이다.



호세아 4:1-19

1 이스라엘 자손아, 주의 말씀을 들어라. 주께서 이 땅의 주민들과 변론하신다. "이 땅에는 진실도 없고, 사랑도 없고, 하나님을 아는 지식도 없다.

2 있는 것이라고는 저주와 사기와 살인과 도둑질과 간음뿐이다. 살육과 학살이 그칠 사이가 없다.

3 그렇기 때문에 땅은 탄식하고, 주민은 쇠약해질 것이다. 들짐승과 하늘을 나는 새들도 다 야위고, 바다 속의 물고기들도 씨가 마를 것이다."

4 "그러나 서로 다투지 말고, 서로 비난하지도 말아라. 제사장아, 이 일로 네 백성은 너에게 불만이 크다.

5 그래서 낮에는 네가 넘어지고, 밤에는 예언자가 너와 함께 넘어질 것이다. 내가 너의 어머니 이스라엘을 멸하겠다.

6 내 백성이 나를 알지 못하여 망한다. 네가 제사장이라고 하면서 내가 가르쳐 준 것을 버리니, 나도 너를 버려서 네가 다시는 나의 성직을 맡지 못하도록 하겠다. 네 하나님의 율법을 네가 마음에 두지 않으니, 나도 네 아들딸들을 마음에 두지 않겠다.

7 제사장이 많아지면 많아질수록, 나에게 짓는 죄도 더 많아지니, 내가 그들의 영광을 수치로 바꾸겠다.

8 그들은 내 백성이 바치는 속죄제물을 먹으면서 살고, 내 백성이 죄를 더 짓기를 바라고 있다.

9 그러므로 백성이나 제사장이 똑같이 심판을 받을 것이다. 내가 그 행실대로 벌하고, 한 일을 따라서 갚을 것이니,

10 아무리 먹어도 배부르지 않고, 아무리 음행을 하여도 자손이 불어나지 않을 것이다. 이 백성이 다른 신들을 섬기려고 나 주를 버렸기 때문이다."

11 "나의 백성은 음행하는 일에 정신을 빼앗기고, 묵은 포도주와 새 포도주에 마음을 빼앗겼다.

12 나무에게 묻고, 그 요술 막대기가 그들을 가르치니, 그들의 마음이 음심에 홀려서 곁길로 가고, 하나님의 품을 떠나서 빗나간다.

13 산꼭대기에서 희생제물을 잡아서 바친다. 언덕 위에서 분향한다. 참나무와 버드나무와 상수리나무의 그늘이 좋다고, 거기에서도 제물을 잡아서 불살라 바친다. 너희의 딸들이 음행을 하고, 너희의 며느리들이 간음을 한다.

14 너희 남자들도 창녀들과 함께 음행을 하고, 창녀들과 함께 희생제사를 드리는데, 너희 딸들이 음행을 한다고 벌하겠느냐? 너희 며느리들이 간음을 한다고 벌하겠느냐? 깨닫지 못하는 백성은 망한다.

15 이스라엘아, 너는 비록 이방 신을 섬겨 음행을 하여도, 유다는 죄를 짓지 못하게 하여라. 너희는 길갈로 가지 말아라. 벳아웬으로 올라가지 말아라. 주의 살아 계심을 걸고 맹세하지 말아라.

16 그렇다. 이스라엘이, 고집 센 암송아지처럼 말을 듣지 않으니, 어찌 주께서 그들을 어린 양을 치듯 넓은 초장에서 먹이시겠느냐?

17 에브라임은 우상들과 한 패가 되었으니, 그대로 버려 두어라.

18 그들은 술잔치를 한바탕 벌인 다음에, 언제나 음행을 한다. 대신들은 수치스러운 일 하기를 즐긴다.

19 그러므로 거센 바람이 그 날개로 그들을 에워싸고 휩쓸어 갈 것이다. 그들이 바친 희생제물이 그들을 수치스럽게 할 것이다."



사도행전 1:15-20

15 그 무렵에 신도들이 모였는데, 그 수가 백이십 명쯤이었다. 베드로가 그 신도들 가운데 일어서서 말하였다.

16 "형제자매 여러분, 예수를 잡아간 사람들의 앞잡이가 된 유다에 대해서는 성령이 다윗의 입을 빌어 미리 말씀하신 그 성경 말씀이 당연히 이루어진 것뿐입니다.

17 그는 우리 가운데 한 사람으로서 우리 직무의 한 몫을 맡았었습니다.

18 (그런데 이 사람은 불의한 삯으로 밭을 샀습니다. 그래서 그는 거꾸러져서, 배가 터지고, 창자가 쏟아졌습니다.

19 이 일은 예루살렘에 사는 모든 주민이 다 알고 있으며, 그들은 그 땅을 자기들의 말로 아겔다마라고 하는데, 그것은 '피의 땅'이라는 뜻입니다.)

20 시편에 기록하기를 '그의 주거지가 폐허가 되게 하시고, 그 안에서 사는 사람이 없게 하십시오' 하였고, 또 기록하기를 '그의 직분을 다른 사람이 차지하게 해주십시오' 하였습니다.

댓글 0개

Comentarios


Featured Posts
잠시 후 다시 확인해주세요.
게시물이 게시되면 여기에 표시됩니다.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bottom of page